메뉴 건너뛰기

  >     >  
2012.09.01 00:00

금이간 항아리

조회 수 397 추천 수 0 댓글 0
?

단축키

Prev이전 문서

Next다음 문서

크게 작게 위로 아래로 댓글로 가기 인쇄 수정 삭제
?

단축키

Prev이전 문서

Next다음 문서

크게 작게 위로 아래로 댓글로 가기 인쇄 수정 삭제

금이 간 항아리
 
좀 금이 가면 어떤가? 부족하면 어떤가 ? 

1.
어떤 사람이 양 어깨에 지게를 지고 물을 날랐다.
오른쪽과 왼쪽에 각각 하나씩의 항아리가 있었다.
그런데 왼쪽 항아리는 금이 간 항아리였다.
물을 가득채워서 출발했지만,    
집에 오면 왼쪽 항아리의 물은 반쯤 비어 있었다.
금이 갔기 때문이다.

반면에 오른쪽 항아리는 가득찬 모습 그대로였다.
왼쪽 항아리는 주인에게 너무 미안한 마음이 들었다.
그래서 주인에게 요청했다.

"주인님, 나 때문에 항상 일을 두 번씩 하는 것 같아서 죄송해요.
금이 간 나같은 항아리는 버리고 새 것으로 쓰세요."
그때 주인이 금이 간 항아리에게 말했다.
"나도 네가 금이 간 항아리라는 것을 알고 있단다.

네가 금이 간 것을 알면서도 일부러 바꾸지 않는단다.
우리가 지나온 길 양쪽을 바라보아라.
물 한방울 흘리지않는  오른쪽 길에는
아무 생명도 자라지 못하는 황무지이지만,
왼쪽에는 아름다운 꽃과 풀이 무성하게 자리지 않니?
너는 금이 갔지만, 너로 인해서
많은 생명이 자라나는 모습이 아름답지 않니?
나는 그 생명을 보며 즐긴단다."

많은 사람들이 완벽함을 추구한다.
자신의 금이 간 모습을 수치스럽게 여긴다.
어떤 때는 자신을 가치없는 존재로 여겨 낙심에 빠질 때도 있다.
그러나 오히려 세상이 삭막하게 되는 것은 금이 간 인생 때문이 아니라
너무 완벽한사람들 때문이다.

당신은 금이 가지않은  아내인가?  
그래서 남편이 죽는 것이다.
당신은 금이 가지않은 남편인가?
그래서 아내가 죽는 것이다.




2 .
아버지와 어머니가 모두 명문대를 나온 어떤 학생을 알고 있다.
부모의 완벽함 때문에 그 자식이 죽어가고 있었다.
2등을 해도 만족이 없었다.
심지어 1등을 해도 전교 1등을 해야한다고 또 다그쳤다.
그 아이의 심성이 아스팔트 바닥같이 메말라 갔다.

좀 금이 가면 어떤가?
틈이 있으면 어떤가?
좀 부족하면 어떤가?
세상을 황무지로 만드는 똑똑한 사람들이 너무 많다.


3.
영국 의회에 어떤 초선 의원이 있었다.
의회에서 연설을 하는데,  청산유수로 너무나도 완벽한 연설을 했다.
연설을 마치고 난 다음에 연설의 대가인 윈스턴 처칠에게 다가왔다.
그리고 자기의 연설에 대해서 평가를 해 달라고 했다.
물론 처칠로부터 탁월한 연설이었다라는 평가와 칭찬을 기대했다.
그러나 윈스턴 처칠의 대답은 의외였다.

"다음부터는 좀 말을  더듬거리게나!"
너무 완벽하면 정 떨어진다. "

한방울의 물도 떨어뜨리지 않는 항아리는 황무지를 만든다.
옛말에 등 굽은 소나무가 선산을 지킨다고 했습니다.
금이 갔기 때문에 훌륭한 인생을 살다간 사람이 무척이나 많습니다.
    
그리고  스스로 왕자병과 공주병의 자만심에 빠져서
  
주변 사람들을 무시하고 교만하고 거만하고 까탈을 부리다가

실패한 삶을 살다가는 사람들을 우리는 얼마든지 볼 수 있습니다 .

당신은 어떤 길을 선택하시겠습니까?  


List of Articles
번호 제목 날짜 조회 수
13 총신대 사회복지학과 주말특별반 13기 모집 2014.11.06 421
12 질문 2014.07.06 449
11 질문 2014.07.02 454
10 2014 연희교회 중등부 동계수련회 2014.01.27 501
9 교회에서 사용하지 말아야 할 용어 2013.10.28 731
8 2013 카자흐스탄 단기선교 2013.08.29 418
7 GMP 서울지부 개척선교학교(PS 39기) 훈련 안내 file 2013.07.22 421
6 2012년 10월 18일 구역장 권찰 위로회 사진 다운 받으세요 2012.10.24 311
» 금이간 항아리 2012.09.01 397
4 받은 은혜 되새김 2012.08.11 388
3 2011년 몽골단기선교 2012.01.09 412
2 사랑의 에너지 2011.12.13 357
1 자유게시판입니다 2011.12.06 437
Board Pagination Prev 1 2 3 4 Next
/ 4